주님은 벌써 를 보고싶어서 기다리시는데...

나역시... 주님 만나는 주일이 더욱 기다려 지길...

소원합니다..♡