교회 식당에서 이창희 집사님 부부가 행복하게 설겆이를 하고 있습니다.

매 주일 마다 남전도회 집사님들이 돌아가면서 봉사를 하고 있습니다.

항상 행복한 대산의 일꾼들이 되길 기도합니다.

IMG_3391.jpg