주일 오후예배시간에 상을 받았습니다.

 

별로 상받을  만큼 모범이 되거나 칭찬되는 생활도 못 되는 저에게

그것도 홈피 열심히 드나들었다고 상을 주시다니... 느닷없이

 

강단에 서신 목사님 말씀중에

'그 지역 교회에 등록하고자 할때는 내라도 그 교회 홈피부터 먼저 들어가서 상황을 살펴 보겠다'

하신 말씀에 많은 공감됨이 있었답니다.  실질적 전도열매가 없어 부담스런 한해 었거든요ㅠ.ㅠ

 

그래서 한 주간 열심히 풀방구리 드나들듯 하였더니 ...

아  결국 상까지 받게 되었습니다.^^

 

꾸준한 열심으로 최선을 다하겠습니다.

감사합니다 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