목회권면

추석명절을 맞아 출입에 하나님의 은혜가 넘치기를 바라며,

서로 사랑하고 배려하고 섬겨서 복음의 기회가 되며,

믿음의 승리가 있기를 바랍니다.